휴온스, 나노복합점안제 HU-007 유럽 임상 추진

국내 임상3상 결과 기반으로 유럽임상시험계획 승인 추진한다

박영주 기자 | 기사입력 2018/11/14 [11:32]

휴온스, 나노복합점안제 HU-007 유럽 임상 추진

국내 임상3상 결과 기반으로 유럽임상시험계획 승인 추진한다

박영주 기자 | 입력 : 2018/11/14 [11:32]

국내 임상3상 결과 기반으로 유럽임상시험계획 승인 추진한다

현재 국내 및 미국 특허등록…유럽 포함 14개국 특허출원 완료

 

휴온스가 전세계 안구건조증치료제 시장 진출을 위해 ‘나노복합점안제(HU-007)’의 유럽 임상 추진을 계획 중이라고 14일 밝혔다. 

 

이번 나노복합점안제의 유럽 임상시험은 ‘월드클래스 300 프로젝트 기술개발 사업’을 통해 진행될 예정이며 다인성 안구건조증에 대한 눈물막 보호 효과 및 항염 효과를 통한 복합 치료의 안전성과 유효성을 확인할 계획이다. 

 

휴온스는 현재 국내에서 진행 중인 임상 3상 결과를 기반으로, 내년 상반기 유럽 임상 시험계획(IND)을 승인 받겠다는 방침이다.

 

 

현재 전세계 안구건조증치료제는 항염 작용의 ‘사이클로스포린 단일제’와 안구보호 작용의 ‘히알루론산 단일제’ 등이 대표적이다. 

 

하지만 휴온스가 개발하고 있는 나노복합점안제는 사이클로스포린과 트레할로스를 복합해 기존 사이클로스포린 단일제에 비해 사이클로스포린 사용량은 줄이고 우수한 눈물막 보호 및 항염 효과 등의 복합치료작용과 복약 편의성을 증대시킨 안과용 점안제다. 

 

휴온스는 전세계적으로 미세먼지‧IT기기 사용 증가 등 변화하는 환경적 요인에 따라 다인성 안과질환이 증가하고 있다는 점에 주목해 복합치료제 개발의 필요성을 인식하고, 전세계 안구건조증 치료제 시장을 겨냥해 나노복합점안제 개발에 착수했다.  

 

국내에서는 산업통상자원부의 산업핵심기술개발사업 지원을 받아 현재 국내 대학병원 7곳에서 임상 3상이 진행 중이며, 내년 식약처 신약 허가 획득 및 국내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다.

 

나노복합점안제는 전세계적으로도 기술적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 

 

지난 2016년에는 ‘사이클로스포린 및 트레할로스를 포함하는 안과용 나노복합 조성물, 제조법 및 치료’에 관한 국내 특허를 취득했으며 올해 6월에는 미국 특허를 취득했다. 유럽 등 해외 14개국에도 특허 출원을 완료해 심사가 진행 중이다. 

 

휴온스 엄기안 대표는 “나노복합점안제는 휴온스의 미래 사업을 이끌 차세대 성장 동력 중 하나로, 국내 임상 3상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어 유럽 임상도 성공적으로 진입할 전망”이라며 “이미 학계와 의료계에서 주목을 받고 있는 만큼, 유럽 임상을 성공적으로 완료해 전세계 안구건조증치료제 시장에서 나노복합 점안제의 우수성을 입증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