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종비가 입었던 옷, 1년 보존처리 끝에 복원됐다

동궁비 원삼, 전 왕비 당의 등 7벌 보존처리 완료…유물가치 높아

박영주 기자 | 기사입력 2018/06/29 [09:40]

순종비가 입었던 옷, 1년 보존처리 끝에 복원됐다

동궁비 원삼, 전 왕비 당의 등 7벌 보존처리 완료…유물가치 높아

박영주 기자 | 입력 : 2018/06/29 [09:40]

동궁비 원삼, 전 왕비 당의 등 7벌 보존처리 완료…유물가치 높아

본 모습 되찾고 약한 부분은 보강…맞춤형 유물 충전재 직접 제작‧사용

 

1년에 걸친 문화재청의 보존처리에 따라 조선시대 왕실에서 여성들이 입었던 의복인 ‘동궁비 원삼’과 ‘전(傳)왕비 당의’ 등 7벌이 완전한 형태로 복원됐다.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 문화재보존과학센터는 조선왕실 복식을 대표하는 국가민속문화재 제48호 동궁비 원삼, 국가민속문화재 제103호 전(傳)왕비 당의 등 7벌의 조선왕실 여성의 복식 유물 보존처리를 1년여에 걸쳐 완료했다고 29일 밝혔다.

 

조선시대 공주와 옹주가 대례복으로 입던 활옷(闊衣)과 함께 민간 혼례복으로 익숙한 원삼(圓衫)은 원래 반가(班家) 여성들의 예복이다. 동궁비 원삼은 1906년 순종이 황태자 시절 두번째 가례인 병오가례를 올렸을 당시 동궁비(훗날 순정효황후)가 입었던 원삼으로 추정된다. 

 

▲ 국가민속문화재 제48호 동궁비 원삼. (사진제공=문화재청)  

 

▲ 국가민속문화재 제103호 전(傳) 왕비 당의. (사진제공=문화재청)  

 

당의 역시 순종비의 것으로 두벌의 당의를 함께 끼워 만들었다. 모두 금실을 넣어 봉황을 시문한 직금문단(織金紋緞) 직물을 사용했으며, 오조룡보(五爪龍補, 용 무늬를 하고 있는 흉배)가 가슴‧등‧양쪽어깨에 달려있어 유물로서 가치가 높다.

 

동궁비 원삼을 비롯한 전해 내려오는 복식은 100여년의 시간 동안 직물이 구겨지기도 하고 일부 찢어진 부분도 있기 마련이다. 더욱이 동궁비 원삼의 경우, 아주 곱고 얇은 직물을 사용해 더욱 약해져 있는 상태였다. 

 

따라서 이번 7벌의 복식 보존처리는 유물의 본 모습은 되찾고, 약한 부분을 보강하는 데 주력했다. 

 

이를 위해 문화재청은 문화재보존과학센터를 주축으로 관련 전문가, 소장처 간의 긴밀한 협조 끝에 유물에 대한 과학적 분석을 통한 유물 이력을 조사했으며 복원에 성공했다.

 

동궁비 원삼의 경우는 2.7m의 달하는 크기만큼이나 직물 무게도 상당한 편이다. 문화재보존과학센터는 유물을 출납하거나 격납할 때 자연적으로 발생하는 구김이나 직물 손상을 최소화 할 수 있도록 안전한 관리를 위한 맞춤형 유물 충전재를 직접 제작해 사용했다.

 

이번 보존처리가 완료된 유물은 지난 27일 세종대학교박물관으로 인계됐다. 문화재보존과학센터는 보존처리 전 과정과 새롭게 밝혀낸 분석 결과를 내년도에 발간할 ‘보존처리 연구보고서’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라 밝혔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저널21
썸네일 이미지
갑질 하이마트, 파견직에 욕하고 연차사용 강제해
저널21
갑질 하이마트, 파견직에 욕하고 연차사용 강제해
롯데하이마트가 파견직인 브랜드 판매직원을 상대로 원치 않는 날에 강제로 연차를 사용하도록 강요하거나, 달에 한두번 진행되는 교육에 휴무를 사용하고 참석하도록 하는 등의 갑질을 일삼은 것으로 드러났다. 이...
자동차
썸네일 이미지
계속되는 '의문사' 한국타이어 조현범 사장 국감장 나올까
자동차
계속되는 '의문사' 한국타이어 조현범 사장 국감장 나올까
해마다 노동자 사망하는 한국타이어 공장, 안정성 의혹 제기문재인 대통령의 ‘노동이 존중받는 사회’에 정면 배치돼조양래 회장 증여세 회피 꼼수 등 의혹 많아 다음 달에 있을 국정감사를 앞두고 재계가 긴장하고...
저널21
썸네일 이미지
[남녀갈등③] 남자답게 여자답게…성차별 대한민국
저널21
[남녀갈등③] 남자답게 여자답게…성차별 대한민국
대한민국은 성차별이 심각한 나라다. 여성과 남성으로 나뉘어 성별갈등을 빚는 것은 어느새 심각한 수준에 이르렀고 혐오가 혐오를 낳는 악순환이 반복되고 있다.   실제로 한국언론진흥재단 미디어연구센터가 여성·...
편집국21
썸네일 이미지
[끼적끼적] 망가져버린 사법부 70주년
편집국21
[끼적끼적] 망가져버린 사법부 70주년
지난 13일은 사법부 창립 70주년을 맞이한 날이다. 문재인 대통령은 이날 대법원에서 열린 기념식을 찾아 “지난 정부 시절의 사법농단과 재판거래 의혹은 반드시 규명되어야 하며 만약 잘못이 있었다면 사법부 스스...
문화
썸네일 이미지
부산국제영화제 문 활짝 열어줄 영화 8편
문화
부산국제영화제 문 활짝 열어줄 영화 8편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가 오픈 시네마(Open Cinema)상영작을 다음달 5일부터 12일까지 영화의 전당 야외 특별 상영장에서 선보인다. 부산국제영화제 섹션 중 하나인 오픈 시네마는 작품성과 대중성을 겸비한 신작 및 국제적...
사회일반
썸네일 이미지
유라시아철도 훈풍에 ‘찬물’ 끼얹은 코레일
사회일반
유라시아철도 훈풍에 ‘찬물’ 끼얹은 코레일
남북관계 개선에 따라 유럽으로의 철도 연결이 실현될 수 있다는 기대가 커지는 가운데, 최대 철도공기업 한국철도공사(코레일)이 스스로 찬물을 끼얹은 상황이 연출되고 있다....
사회일반
썸네일 이미지
예장 재판국원 교체에…명성교회 김삼환 목사 "마귀가.." 논란
사회일반
예장 재판국원 교체에…명성교회 김삼환 목사 "마귀가.." 논란
예장 재판국원 교체 다음날 13일 설교에서 '마귀' 발언김삼환 목사 "교회에..저주와 멸망 가져다준 그들 잊으면 안 돼"  '편법세습'으로 비난을 받고 있는 명성교회 김삼환 원로목사가 세습을 반대하는 목소리에 &...
건강/제약
썸네일 이미지
잇따른 악재에 업계로 향하는 칼날…긴장하는 제약업계
건강/제약
잇따른 악재에 업계로 향하는 칼날…긴장하는 제약업계
세무당국이 최근 제약업계를 상대로 전방위적인 세무조사에 돌입한 것으로 알려져 업계가 긴장하고 있다. 일부 제약업체에 대해서는 오너 비자금, 탈세 정황을 포착하고 강도 높은 조사를 벌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
경제일반
썸네일 이미지
‘무노조’ 포스코, 금속노조 출범에 ‘대항노조’ 의혹
경제일반
‘무노조’ 포스코, 금속노조 출범에 ‘대항노조’ 의혹
30년 가까이 사실상 ‘무노조 사업장’으로 머물렀던 포스코에 전국금속노동조합 산하 조직 출범이 초읽기에 들어가면서, 회사 측이 이른바 ‘대항노조’를 만들려고 시도한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MJ포토] 설립 알리는 한대정 금속노조 포스코지회장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