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문체부 ‘브누아 드 라 당스’ 여성무용상 수상 박세은에 축전

신광식 기자 | 기사입력 2018/06/07 [10:20]

문체부 ‘브누아 드 라 당스’ 여성무용상 수상 박세은에 축전

신광식 기자 | 입력 : 2018/06/07 [10:20]

문화체육관광부 도종환 장관은 6일 무용계 아카데미상으로 통하는 '브누아 드 라 당스' 최고 여성무용수상을 수상한 박세은 씨에게 축하와 감사의 뜻을 전했다고 밝혔다.

 

도종환 장관은 축전을 통해 “이번 수상은 발레리나 강수진(1999년), 김주원(2006년), 발레리노 김기민(2016년)에 이은 4번째 수상으로 대한민국 발레의 탁월한 예술성을 전 세계에 알리고 우리 무용계의 발전에도 크게 기여했다”며 “앞으로 우리 국민과 세계인들에게 최고의 발레리나로 사랑받으며 오래 기억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박세은 씨는 현재 프랑스 파리오페라발레 제1무용수(premiere danseuse)로서, 2006년 미국 잭슨 콩쿠르(IBC) 금상 없는 은상, 2007년 로잔 콩쿠르 입상, 2010년 불가리아 바르나 콩쿠르 금상 등 다수의 국제대회에서 수상한 경력이 있다.

 

문화저널21 신광식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MJ포토] ‘파인텍지회 고공농성 403일’ 땅 위 사람들에게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