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대웅제약, 소화기학회서 ‘DWP14012’ 임상결과 발표

위산펌프길항제 신약 ‘DWP14012’…약효발현 빠르고 안전해

박영주 기자 | 기사입력 2018/04/23 [09:40]

대웅제약, 소화기학회서 ‘DWP14012’ 임상결과 발표

위산펌프길항제 신약 ‘DWP14012’…약효발현 빠르고 안전해

박영주 기자 | 입력 : 2018/04/23 [09:40]

위산펌프길항제 신약 ‘DWP14012’…약효발현 빠르고 안전해

경쟁약물 대비 야간 산분비 억제효과 우수, 식이영향 없어 복약순응도 향상

 

대웅제약이 차세대 항궤양제 ‘DWP14012’의 임상결과를 소화기학회 학술 심포지엄에서 발표했다고 23일 밝혔다. 

 

지난 6일 그랜드워커힐에서 개최된 소화기학회 학술심포지엄 ‘APNM 2018 (7th Asian Postgraduate Course on Neurogastroenterology and Motility)’은 유럽·미국을 포함한 16개국에서 500여명의 전문가들이 참여해 기능성 소화불량, 위식도역류질환 등 주요기능성 위장관질환을 중심으로 최신지견을 논의하는 학술행사다. 

 

▲ 지난 4월 6일 그랜드워커힐에서 개최된 소화기학회 학술심포지엄 ‘APNM 2018’에서 대웅제약 이봉용 박사가 위산펌프길항제 신약 ‘DWP14012’에 대한 임상데이터를 발표 중이다. (사진제공=대웅제약)  

 

이날 연사로 나선 대웅제약 이종욱·이봉용·김일환 박사 및 서울대병원 임상약리학과 이승환 교수는 ‘DWP14012’의 후보물질 발굴부터 임상 1상에 이르는 전 과정의 비임상·임상 데이터를 발표했다. 

 

이를 통해 대웅제약은 DWP14012가 기존 치료제인 양성자 펌프억제제(PPI) 대비 우수한 약효와 동일 기전의 경쟁약물 대비 안전한 위산펌프길항제임을 강조했다. 또한 임상1상에서 간독성의 바이오마커를 확인한 결과를 발표하며 안전한 차세대 항궤양제의 개발 가능성을 시사하기도 했다.

 

서울대학교병원 임상약리학과 이승환 교수는 “P-CAB 기전의 장점인 빠른 약효발현 시간 외에도 DWP14012는 기존에 발표된 동일기전의 경쟁약물과 비교해 우수한 야간 산분비 억제효과를 나타냈다”며 “식이영향이 없어 식사와 관계없이 복용이 가능해 환자의 복약순응도가 향상될 것이며, 다양한 경로를 통해 대사되므로 약물상호작용 가능성이 낮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번 심포지엄의 좌장을 맡은 한양대병원 이오영 교수는 “빠른 약효발현과 강력한 위산분비 억제효과를 갖는 P-CAB 개발은 환자에게 또 다른 치료 옵션이 될 것이며 무엇보다도 안전한 치료제로의 개발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대웅제약 전승호 사장은 “이번 심포지엄을 통해 동종 최강 차세대 항궤양제의 개발에 대한 국내외 소화기 전문가 및 석학들의 기대와 신뢰가 높아졌다. 이러한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현재 역류성 식도염 치료뿐만 아니라 여러 산 분비 관련 적응증 획득을 위한 임상시험이 박차를 가해 추진되고 있다”고 말했다.

 

전 사장은 이어 “글로벌 시장에서의 빠른 상업화를 위한 활발한 파트너링도 가속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향후 DWP14012가 상용화될 때의 시장전략에 대해서도 설명했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대웅제약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MJ포토] 8년만의 풀체인지 ‘New 푸조 50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