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쉴땐 쉬고 일할땐 일하고…대웅제약, 징검다리 연휴 ‘일괄 휴무’

2018년도 모든 징검다리 연휴 일괄 휴무지정…리프레시 휴가 장려

박영주 기자 | 기사입력 2018/04/17 [09:53]

쉴땐 쉬고 일할땐 일하고…대웅제약, 징검다리 연휴 ‘일괄 휴무’

2018년도 모든 징검다리 연휴 일괄 휴무지정…리프레시 휴가 장려

박영주 기자 | 입력 : 2018/04/17 [09:53]

2018년도 모든 징검다리 연휴 일괄 휴무지정…리프레시 휴가 장려

 

대웅제약이 지난 13일 ‘충분히 쉬고 몰입해 일하는 문화’를 정착시키고 리프레시를 통해 업무에 몰입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하고자 공휴일 사이 평일이 배치되는 징검다리 연휴를 전사 휴무로 운영한다고 밝혔다. 

 

또한, 연초에 미리 휴무방침을 공지함으로써 직원들이 여유있게 휴가계획을 세울 수 있도록 장려했다.

 

 

대웅제약은 그동안 자율적으로 휴가를 사용하도록 장려해왔는데, 잘할 수 있는 일을 스스로 도전하고 선택할 수 있도록 근무시간과 장소를 자율적으로 정할 수 있는 업무환경을 제공하고 회사의 이익보다 개인의 성장을 우선시하는 기업문화를 구축하고 있다. 

 

이번 방침은 제대로 쉬고 제대로 일하는 문화를 빠르게 정착시키고자 하는 회사의 의지를 반영한 것이다. 

 

대웅제약 전승호 사장은 “잘 쉬어야 업무 능률이 오르고 더 몰입해 일할 수 있다는 신념으로 직원들의 리프레시 휴가를 장려하는 기업문화를 만들어 가고 있다”며 “앞으로도 직원들이 충분한 휴식을 통해 본인성장을 위한 고민의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대웅제약은 현재 △나이·성별·근무연한·국적에 상관없이 역량만 있으면 본인이 가장 잘 할 수 있는 직무에 스스로 도전하고 선택할 수 있는 ‘직무급제도’ △자율성과 몰입을 통해 업무효율을 높이는 혁신형 사무공간인 ‘스마트오피스’ △다양한 업무에 도전할 수 있는 경력개발프로그램 ‘CDP’ △시간과 공간의 제약 없이 일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유연근무제 등의 다양한 제도를 운영 중이다. 

 

문화저널21 박영주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대웅제약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본격 탭댄스 영화 ‘스윙키즈’…메가박스 MX관 개봉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