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위메프, 가상화폐 결제 시스템 도입 검토…티몬 “제안만 받아”

위메프, 빗썸과 손잡고 가상화폐 결제 시스템 도입 검토

임이랑 기자 | 기사입력 2018/01/29 [18:08]

위메프, 가상화폐 결제 시스템 도입 검토…티몬 “제안만 받아”

위메프, 빗썸과 손잡고 가상화폐 결제 시스템 도입 검토

임이랑 기자 | 입력 : 2018/01/29 [18:08]

위메프, 빗썸과 손잡고 가상화폐 결제 시스템 도입 검토

유통업계, 보안성·가상화폐 사용성 등 부정적 시각 

 

소셜커머스 업체인 위메프가 가상화폐 결제 시스템 도입을 준비할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동종업계 경쟁사인 티몬도 가상화폐 결제와 관련한 제의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유통업계에선 위메프의 가상화폐 결제 시스템 도입과 관련해 보안성이 높지 않다는 점, 실물 화폐로 사용하기에는 시기상조라는 점 등을 제시하며 부정적인 시각을 보내고 있다.

 

29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위메프는 가상화폐 거래소인 빗썸과 함께 간편결제 서비스인 ‘원더페이’에 가상화폐를 연동해 쓰는 시스템 개발 방안을 협의하고 있다.

 

이를 통해 양사는 가상화폐에 대한 정부 정책과 규제 방안이 확정될 경우 관련 시스템을 완성해 실제 서비스에 나설 계획이다. 

 

이처럼 해당 서비스가 구체화될 경우 비트코인과 리플, 이더리움 등 빗썸에서 거래되고 있는 12종의 가상화폐로 상품 구매를 할 수 있으며, 위메프는 결제 과정에 있어 가상화폐를 직접 받지 않고 거래소로부터 시세를 감안해 환산된 현금을 지급 받는다.

 

동종업계인 티몬도 가상화페 결제 시스템과 관련한 제안을 받았다. 티몬 관계자는 “제안이 온 것은 맞다. 하지만 가상화폐가 화폐로 통용될 때까지 완벽하지 않고 안정성에 대한 문제도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 관계자는 “기술적인 문제로 시작해 여러 가지 검토해야 할 것들이 많기 때문에 보수적으로 접근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문화저널21 임이랑 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가상화폐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MJ포토] 8년만의 풀체인지 ‘New 푸조 50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