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MJ포토] 위안부 수요집회에서 발언하는 윤미향 정대협 대표

신호준 인턴기자 | 기사입력 2018/01/10 [18:41]

[MJ포토] 위안부 수요집회에서 발언하는 윤미향 정대협 대표

신호준 인턴기자 | 입력 : 2018/01/10 [18:41]

▲ 윤미향 정대협 공동대표가 10일 오후 12시 일본대사관 앞에서 열린 '일본군성노예제 문제해결을 위한 1317회 수요 정기집회'에서 발언하고 있다.(사진=신호준 인턴기자)

 

윤미향 정대협 공동대표가 10일 오후 12시 일본대사관 앞에서 열린 '일본군성노예제 문제해결을 위한 1317회 수요 정기집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이날 윤 대표는 "피해자의 시간은 더이상 기대한다는 말로 멈춰있지 않으니 지금 당장 화해치유재단을 해체하고, 일본 정부에 10억엔을 반환해 일본에 제대로 법적책임을 요구해야한다"고 밝혔다.

 

문화저널21 신호준 인턴기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MJ포토] 금융감독원에 탄원서 제출하는 사무금융노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