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J포토] 겨울옷 걸친 소녀상

신호준 인턴기자 | 기사입력 2018/01/10 [18:38]

[MJ포토] 겨울옷 걸친 소녀상

신호준 인턴기자 | 입력 : 2018/01/10 [18:38]

▲ 10일 일본대사관 앞에 있는 소녀상이 목도리와 담요, 양말을 걸치고있다.(사진=신호준 인턴기자)

 

10일 일본대사관 앞에 있는 소녀상이 목도리와 담요, 양말을 걸치고 있다. 이날 열린 '1317회 수요 정기집회'에는 평소보다 많은 사람들이 참석해 위안부 피해자들을 향한 일본의 사과를 요구했다.

 

문화저널21 신호준 인턴기자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소녀상 위안부 할머니 관련기사목록
광고
[MJ포토] '시민들이 속탄다'
광고
광고